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해경, 작살 맞은 밍크고래 수사 착수

기사승인 2021.02.27  10:50:47

공유
default_news_ad2

- "1억 로또인줄 알았는데"… 작살흔적 감찰지휘 받아

경북 포항해양경찰서는 작살 등에 찔려 죽은 밍크고래를 발견하고 수사에 나섰다. (포항해양경찰서제공)2021.2.26/© 뉴스1

 포항해양경찰서는 작살 등에 찔려 죽은 밍크고래를 발견하고 수사에 나섰다.

26일 포항해경에 따르면 25일 오후 2시41분쯤 포항시 남구 구룡포 동방 77km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연안통발어선 A호 선원이 수면 위에 죽은 채 떠있는 고래를 발견, 해경에 신고했다.

A호에 의해 구룡포항으로 옮겨진 고래를 확인한 해경은 배 부위에 작살 1개가 꽃혀있는 것을 확인하고 유통을 금지시켰다.

해경 조사에서 길이 6m96cm, 둘레 2m80cm 크기의 밍크고래로 확인됐으며 검찰의 지휘를 받아 폐기할 예정이다.

해경 관계자는 "고래가 발견된 시점을 중심으로 주변 해역에 있었던 어선들의 항적을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수거된 밍크고래가 자연사했다면 약 1억원을 호가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