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지진범대위 "촉발지진 책임자 처벌하라"…인수위에 호소문

기사승인 2022.04.07  11:07:09

공유
default_news_ad2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가운데 공원식 공동위원장). 자료사진
포항11·15촉발지진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범대위)는 6일 윤석열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포항 촉발지진 책임자 처벌과 지역 경제 활성화 조속 시행 등의 내용을 담은 호소문을 보냈다.

범대위는 호소문에서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가 지난해 7월 말 발표한 진상조사 결과는 미흡하기 짝이 없었다"며 "그 뿐만 아니라 촉발지진을 일으킨 넥스지오<주> 컨소시엄에 대한 수사의뢰도 제대로 진행되지 않고 있는 만큼, 새 정부에서 책임자를 찾아내 처벌할 것을 호소드린다"고 밝혔다.

또 지진으로 시민들의 인적·정신적·재산적 피해가 엄청난 만큼 이를 헤아려 한사람의 피해자도 억울하지 않도록 실질적인 피해 보상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함께 포항지진특별법에 '국가는 포항지진으로 침체된 포항시의 경제활성화 및 공동체 회복을 위한 특별지원방안을 시행하여야 한다'고 명시되어 있는 만큼 연구중심 의과대학 신설, 동해안대교 건설 등의 사업이 조속히 시행될 수 있도록 할 것을 촉구했다.

공원식 범대위 공동위원장은 "포항지진이 일어난 지 4년이 지났음에도 아직까지 정부의 공식 사과와 책임자 처벌 등 수사가 마무리되지 않고 있다"며 "범대위가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의 조사 결과를 전면 거부한 만큼 새 정부가 특검 등을 통해 재조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포항CBS 박정노 기자 jnpark@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